메뉴 건너뛰기

제 역할 하도록 인테리어 개.보수 및 노후화된 비품 교체해

“완전 새색시 방이 따로 없네요. 일 있을 때나 가끔 왔던 곳인데, 이제는 동네 친목 모임도 여기서 자주 해야겠네요. 정말 고맙습니다.”

LG화학 여수공장(주재임원 유재준 상무)이 3일 공장 인접마을인 주삼동 계원마을에서 세 번째 ‘신바람 LG사랑방’ 개소 기념식을 개최했다.

‘신바람 LG사랑방 만들기’ 사업은 2014년 해지, 대평마을을 시작으로 올해 계원마을에서 세 번째로 실시됐다.

노인 인구비율이 높은 자연부락 특성상 마을 사랑방이 어르신들의 휴식처이자 소통의 공간이 되어야 하는데, 그간 노후화된 시설과 비품으로 인해 제 역할을 하지 못하고 있다는 인접마을의 고충을 해결하고자 마련된 것.

LG화학 여수공장 사회봉사단은 계원 마을회관의 실내 등기구와 창고동 문을 교체하고, 싱크대를 깔끔하게 보수하는 등 마을회관 내부 인테리어를 새롭게 단장했다.

또한, 언제든지 오고 싶은 사랑방이 될 수 있도록 외벽 도장 작업을 실시했다. 또 다른 인접마을인 기동마을의 경로당에는 노후화된 에어컨을 신규 물품으로 교체해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했다.

계원마을 박연기 통장(60)은 “LG화학의 도움 덕분에 새롭게 탄생한 마을회관을 보고 마을 어르신들이 정말 좋아하신다. 마을회관이 어르신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진정한 마을 사랑방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이번 사업에 대한 고마움을 내비쳤다.

LG화학 관계자는 “신바람 LG사랑방 만들기 사업 외에도 인접마을 주민들의 고충에 귀 기울여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함께 발전해 나갈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겠다”는 상생의 뜻을 밝혔다.

한편, ‘기업시민 파트너’라는 사회공헌 철학 아래 LG화학 여수공장은 노인 인구 비율이 높은 지역의 특성을 고려하여 다양한 노인 맞춤형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올해 하반기에는 어르신들의 눈 건강을 위한 ‘상안검하수 회복수술 사업’을 펼치며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편안한 노후생활 챙기기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여수인터넷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