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여수지역의 기업사랑 활동

안전보건공단 설문결과, 70%만 업무 시행중


최근 여수국가산단의 안전사고가 잇따르고 있지만, 입주기업 관리감독자들의 안전/보건 관리 인식 및 실천 수준은 미흡하다는 설문 분석결과가 나왔다.

안전보건공단 전남동부지사가 여수국가산업단지에 입주한 업체의 관리감독자를 대상으로 안전보건관리에 대한 인식을 파악하기 위해 실시한 설문결과 현재 안전/보건업무 수행율은 약 70%에 그친 것으로 조사됐다.

현재 해당 업무를 하지 않는 응답자 10명 중 약 7.6명은 안전/보건관리가 업무에 포함되는 것을 인지는 하고 있었다.

조사결과, 관리감독자의 90% 이상이 대체로 안전/보건관리를 잘 실천하고 있으나, 일부의 경우 안전보다 품질/생산 등 업무에 더 중점을 두는 경향을 보여 관리감독자의 안전관리 소홀이 여전하다는 비판이 나왔다.

또, 안전보건관리 인식에 대한 설문 결과 기업체 관리감독자와 안전/보건관리 역할이 같다는 의견이 약 69%, 현장 안전/보건 업무를 전담부서와 관리감독자 모두 상시 관리해야 한다는 의견은 약 79%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관리감독자 대부분이 산업안전보건법상 관리감독자의 직무를 알고 있으며, 작업 기계/설비 및 근로자 방호장치 관리에 대한 인지수준이 높은 반면, 산업재해 보고와 조치 및 안전/보건 관리자 협조가 상대적으로 낮았다.

산업재해 발생원인으로 근로자의 인식부족과 유해, 위험한 상태 미개선이 선순위로 언급된 반면 사업주 인식부족, 관련 체계 미 구축, 관리감독자 직무 미 수행이 후순위로 나타났다.

향후 사업장의 안전/보건관리를 위해 추진해야 할 사항으로는 전체의 약 65%가 근로자 안전교육관련 내용을 가장 많이 언급했다.

이번 설문과 관련 안전보건공단 관계자는 “여수산단의 경우 다른지역, 다른 업종보다는 관리감독자가 그 역할을 잘 인식하고 수행한 것으로 볼 수 있지만, 아직도 설문대상의 약 70%만이 안전보건업무를 수행하고 있어 향후 관리감독자를 대상으로 한 교육이 시급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설문조사는 한국산업안전공단이 여론조사전문기관에 의뢰해 여수산단 입주기업 관리감독자 27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남해안신문

강성훈 기자 tolerance77@nhanews.com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78 GS칼텍스, 세계 최초 바이오부탄올 생산 사업 나서 2016.10.11 6811
177 정부 석유화학 구조조정안 “감산이 핵심” 2016.10.11 5715
176 롯데케미칼 여수공장, 4,000일 안전운전 자축 2016.10.11 5672
175 기업사랑 백일장 대회 작품집 발간 2016.10.11 6302
174 바스프, 여수산단 울트라손 공장 생산라인 증설 2016.09.12 6287
173 여수산단에 日 스미토모세이카 화학공장 준공 2016.09.12 3463
172 여수산단 플랜트건설 노사 임단협 체결 이어 공동워크숍 열어 2016.08.30 4738
171 여수시 철도폐선부지 공원화 조성사업 기공식 2016.08.30 3410
170 여수국가산단 합성고무 생산공장서 화재 2016.08.29 3234
» 여수산단 관리감독자, 안전보건 교육 시급 2016.08.29 3623
168 산단 특작부대 침투 가정 모의훈련 2016.08.29 3418
167 여수 플랜트건설 노사 올해 임금·단체협약 2016.08.29 3276
166 여수지역 기업 사회공헌사업 컨트롤타워 부재 2016.08.29 3389
165 여수국가산단 공장용지 증설’ 기공식 공장용지 부족난 해소 2조6천억 신규 투자 2016.07.26 4696
164 여수국가산단내 66만여㎡ 녹지 해제...논란 계속될 듯 2016.07.26 3722
163 여수기업사랑·지역사랑 음악회 22일 이순신광장서 열려 2016.07.22 3517
162 여수 전남대, 녹색환경지원센터 최우수센터 선정 2016.07.22 5022
161 여수산단 건설노조 임금협상 타결 2016.07.22 5253
160 “쿨한 옷차림으로 온실가스 줄여요” 2016.07.22 3849
159 한달새 벌써 3명 사망 “전쟁터도 아닌데” 2016.07.22 3931